[종합] '알함브라 궁전의추억' 박훈, 현빈 눈에만 보이는 것 아니었다 '반전'

'알함브라 궁전의 추억' 죽은 박훈이 민진웅의 눈에도 보이기 시작했다.
그리고 그녀와 집 앞에서 마주친 유진우는 정희주로부터 정세주에 대한 이야기를 듣게 됐고, 정희주는 유진우를 향해 "왜 시치미 떼시냐.
세주 메일 대표님이 보내는 거 아니냐"라고 따져 물었다.
한편, 이날 방송 말미에서는 유진우가 정희주에게 "나를.
.
.
너무 믿지 말라고 하지 않았었느냐.
나 별로 좋은 사람 아니라고 이야기했었다.
나중에 후회할 거라고도 이야기했었다"라고 답하는 모습이 그려져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.

(상세보기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