나도 남편이 있으면 좋겠다, 이러면 오해받는 것들

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.
또 백만 안티를 불러올 말인지 모르겠지만 너무 지쳐서 손가락 하나만이라도 어딘가에 기댈 곳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마음이 드는 날에는 친구도 일도 필요 없고 남편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 때도 있다.
서로 소 닭 보듯 시큰둥한 만남을 뒤로 하고 집으로 오는 길이나, 호감이 있는 사람과 아쉽게 관계가 끝나버린 때에는 영원히 끝나지 않은 도돌이표 연주에 갇힌 느낌이 들기도 한다.

(상세보기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