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 천호동 성매매업소 화재 사망자 2명으로 늘어

22일 서울 강동구 천호동 성매매업소 건물에서 난 불로 인한 사망자가 2명으로 늘었다.
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4분께 천호동 성매매 집결지에 있는 2층짜리 건물에서 난 불로 연기를 들이마시고 병원으로 이송됐던 A 씨가 이날 오후 끝내 숨졌다.

(상세보기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