與 지도부·을지로위 '406일째' 파인텍 굴뚝농성장 방문

더불어민주당 지도부와 을지로위원회는 22일 파인텍 노동조합의 고공농성장을 찾아 노사 간 갈등 해결을 시도했다.
박주민·이수진 최고위원과 을지로위원장인 박홍근 우원식 의원은 이날 서울 양천구 목동 파인텍 지회 농성장을 찾아 시민사회단체 관계자 등과 면담을 한 뒤 열병합발전소 굴뚝 농성장 현장을 다녀왔다.
박홍근 의원은 현장을 다녀온 후 페이스북에 "몸무게가 50kg 이하까지 된 고공의 두 조합원 건강이 정말 걱정된다"며 "지상에서 동조 단식에 돌입한 지회장 등과 신부님, 목사님을 비롯한 시만사회단체 인사들의 간절함이 사회적으로 확산되는 상황"이라고 우려를 표했다.

(상세보기)